시진핑, 프랑스 도착…5년 만의 유럽 순방 시작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프랑스에 도착해 엿새 동안의 유럽 순방 일정을 시작했습니다.

시 주석은 현지 시간 5일 오후 파리 오를리 공항에 도착해 서면으로 발표한 입장에서 “중국과 프랑스는 지난 60년간 중국과 주요 서방국 관계의 선두에 있었고, 평화로운 공존과 상생 협력의 선례를 세웠다”고 밝혔습니다.

- 광고 -

프랑스 측에선 가브리엘 아탈 총리가 국빈 방문한 시 주석과 부인 펑리위안 여사를 공항에 나가 영접했습니다.

시 주석은 7일까지인 프랑스 방문 기간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과 만나 무역과 경제, 안보 분야를 주제로 회담할 예정입니다.

마크롱 대통령은 시 주석 방문을 앞두고 현지 신문 라트리뷘과 앞두고 한 인터뷰에서 중국과 상호 호혜를 확보하고 우리 경제 안보 요인들이 고려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시 주석은 6일 파리에서 마크롱 대통령,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 집행위원장과 3자 회담을 하고 마크롱 대통령이 주최하는 국빈 만찬에 참석할 예정입니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