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절도놀이가 비극으로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 차량 훔쳐 도주중 사고

▶ 10대 1명 사망·3명 부상

- 광고 -

10대 청소년들 사이에서 기승을 부리며 사회문제화 된 현대차와 기아 차량 절도놀이가 결국 4명이 사상하는 비극으로 이어졌다.

캘리포니아 고속도로순찰대(CHP)와 롱비치 경찰국에 따르면 지난 13일 밤 롱비치 지역 710번 프리웨이에서 기아 차량을 훔쳐 타고 과속으로 달아나던 15세 운전자가 갑자기 프리웨이 출구로 빠져나가려고 방향을 틀다 중심을 잃고 대형트럭과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당시 이 도난 차량 안에는 13~15세 사이 청소년 4명이 타고 있었는데, 사고의 충격으로 기아 차량이 갑자기 큰 화염에 휩싸이면서 차량을 운전자가 사망하고 탑승자 3명이 중상을 입었다고 경찰은 밝혔다.

이번 비극은 이날 밤 10시10분께 한 여성이 롱비치 지역 제이밀스 애비뉴에서 자신의 기아 차량이 도난됐다고 신고하면서 시작됐다. 이에 경찰이 헬기를 동원해 이 도난 차량을 발견, 쫓기 시작하자 용의자들은 710번 프리웨이로 진입해 도주하다 애나하임 스트릿 출구로 갑자기 방향을 틀다 사고를 냈다.

사고 직후 차량이 불길에 휩싸이자 현장에 출동한 구조대원들이 긴급히 탑승자들을 구조해냈으나 15세 운전자는 결국 숨졌다. 

미주한국일보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