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뱅크 여교사, 아들에게 살해당해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버뱅크의 한 초등학교 여교사가 아들에게 살해당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버뱅크 경찰에 따르면 7일밤 10시, 800블락 노스 에이본 스트릿의 한 주택에서 57살의 여성이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는것이 발견됐으며, 출동한 경찰과 구급대원들이 구급조치를 취했지만 , 여성은 현장에서 사망 판정을 받았습니다.

숨진 여성은 버뱅크의 브렛하르트 초등학교에 교사로 일하는 캐런 롬바르도로 드러났습니다

- 광고 -

그녀는 남편, 성인인 아들과 함께 살아온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수집한 정보와 증거를 바탕으로 희생자의 25살난 아들인 카일 롬바르도를 살인 혐의로 체포했습니다

경찰은 모자가 다툼을 벌이던중 , 아들이 어머니를 살해한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카일 롬바르도는 2백만 달러의 보석금이 책정돼 구금돼있습니다.

라디오 서울 정 연호 기자

(사진 nbc )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