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용씨 쏜 경관 신원공개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지난 2일 엘에이 한인타운에서 정신 질환을 앓고 있는 40살의 한인 양용씨에게 총격을 가한 경관은 안드레스 로페즈 경관으로 드러났습니다

엘에이 경찰국은 양용씨에게 총격을 가한 경관은 올림픽 경찰서 소속 안드레스 로페즈 경관이라고 신원을 확인했습니다

- 광고 -

경찰서 웹사이트에 따르면 로페즈 경관은 2급 경관으로 , 2017년에 채용됐으며, 히스패닉 경관입니다

정신 질환을 앓고 있는 양씨는 지난 2일 엘에이 한인 타운자택에서 정신건강국 요원이 부른 경찰의 총격을 받고 숨진바 있으며 양씨의 가족은 사건 당시 상황을 담은 바디캠 공개와 사건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엘에이 경찰국에 촉구하고 있습니다

양용씨의 유가족과 변호인단은 9일 엘에이 한인 타운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사건이 의혹 투성이라며 총격사건에 대한 전면수사를 촉구하며, 경찰이 전면수사를 하지 않을 경우, 지방 검찰과 연방 검찰에 사건을 의뢰해 책임 경관을 기소하도록 요청할것이라고 밝힌바 있습니다

라디오 서울 정 연호 기자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