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운서 정신질환 한인 남성 경찰 총격에 사망

4가와 그래머시 아파트 칼 들고 경찰과 대치중
“도움 요청했을 뿐인데 경찰이 과잉대응” 주장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LA 한인타운에 위치한 아파트에서 칼로 무장한 한인 남성이 경찰과 대치하다 경찰의 총격을 받고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LA 경찰국(LAPD)에 따르면 2일 오전 11시께 그래머시와 4가 인근 400블럭 그래머시 플레이스에 위치한 아파트에서 정신질환을 겪고 있는 남성이 무장을 하고 난동을 부리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경관들이 출동했다.

- 광고 -

현장에 도착한 경찰은 아파트에서 흉기를 든 40대 남성을 발견했고, 체포를 시도하는 과정에서 경찰이 총격을 가해 이 남성이 총상을 입고 현장에서 사망했다. 경찰은 이 남성이 들고 있던 흉기를 증거물로 입수했다고 밝혔다.

KCAL 뉴스에 따르면 이 남성의 정신질환 문제로 가족들이 신고 전화를 했으며, 가족들은 이 남성을 치료 시설로 이동시켜달라고 요청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에는 LA 정신건강국 요원들이 나와 있었으나 경찰이 정신건강 전문가들과 협력하지 않은 채 곧바로 사망자와 맞닥뜨렸다고 사망자의 가족들이 주장한 것으로 알려져 경찰의 과잉대응 의혹도 나오고 있다.

사건 직후 경찰은 4가에서 5가 사이를 폐쇄하고 목격자들의 증언과 바디캠을 검토하는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 관계자는 “사망자는 40대 아시안 남성”이라고만 밝히며 “현재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미주 한국일보 – 황의경 기자]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