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홈리스들에 A 형 간염 발병 비상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엘에이 카운티 공중보건국이  노숙자들 사이에서 전염성이 강한 간질환인 A형 간염 발병이 발생했는지 현재  조사중입니다.

엘에이 타임즈는 보건국을 인용해 엘에이 카운티 노숙자들 사이에서 지난 3월 중순부터 지금까지  5건의 A형 간염 사례가 보고되었다고 밝혔습니다

 A 형 간염은 증상이 채 나타나기도 전에 사람들 사이에 퍼질 수 있는 바이러스입니다

- 광고 -

주로  감염된 사람들의 대변과 혈액에서 감염 여부가 드러나는데,  증상은 발열, 메스꺼움, 구토, 복통, 설사, 어두운 소변등입니다.

노숙자들의 경우,  손을 씻거나  화장실을 이용하는것이 여의치 않기 때문에   A형 간염에 감염될 위험이 더 높습니다.

보건국은 잠재적으로 A 형 간염에 노출될 위험이 있는 홈리스 캠프나 임시 쉘터에서  노숙자들에게 무료 A형 간염 백신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


보건국은    의료와  노숙자 서비스 제공업체와 긴밀히 협력중입니다

일반 주민들에게도  백신을 접종하고 화장실을 사용한 후 반드시 손을 씻도록 당부했습니다.

캘리포니아에서 가장 최근에 보고된 A형 간염 발병은 2016년과 2018년 사이에 발생했는데 , 주로 노숙자들이나  위생 시설이 제한된 환경에서 약물을 복용하는 사람들 사이에서 발생했습니다.

2018년에는 가주에서는 708건의 사례가 보고됐었습니다

질병통제예방센터에 따르면 감염자의 60% 이상이 입원해야 했고  최소 21명이 숨졌습니다 .

지난해  비슷한 발병이 메인주 포틀랜드의 노숙자들 사이에서 발생했습니다. 당시  보건국은  포틀랜드의 노숙자들중에 최소 18건의 A형 간염 확진 사례를 확인했습니다.

라디오 서울 정 연호 기자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