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스톱 사태 재개되나… ‘대장개미’ 재등장에 게임스톱 폭등

공매도 세력과 전쟁을 주도한 개인투자자 3년만에 SNS 게시물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2021년 뉴욕증시에서 공매도 세력에 맞선 ‘개미들의 반란’을 주도했던 개인 투자자가 13일 약 3년 만에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모습을 드러내자 대표적인 ‘밈 주식’이었던 게임스톱 주가가 하루 만에 70% 넘게 폭등했다.

월가 안팎에선 2021년 뉴욕증시를 뜨겁게 달궜던 이른바 ‘게임스톱 사태’가 재개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 광고 -

이날 뉴욕증시에서 비디오게임 유통업체인 게임스톱은 전 거래일 대비 74.4% 급등한 30.4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장 중 한때 38.2달러까지 올라 상승률이 119%에 이르기도 했다.

이날 영화관 체인 AMC 엔터테인먼트의 주가도 전 거래일 대비 78.4% 급등한 5.19달러에 마감했다. 장중 최대 상승률은 102%에 달했다.

AMC는 게임스톱과 지난 2021년 1월 공매도 세력에 맞서 개인 투자자들이 집중적으로 매수해 주가 폭등을 유발한 대표 종목들이다.

이날 이들 종목의 폭등은 엑스(X·옛 트위터)에 올라온 게시물 때문이었다.

2021년 인터넷 커뮤니티 레딧과 유튜브 채널을 통해 게임스톱 매수 운동을 펼친 키스 질(계정명 ‘로어링 키티’)은 12일 밤 편안한 자세로 기대어 게임을 하던 남성이 제대로 승부를 해보겠다는 듯 상체를 앞으로 숙이며 앞을 노려보는 이미지를 올렸다.

질은 레딧의 주식토론방인 ‘월스트리트 베츠’와 자신의 유튜브 채널 ‘로어링 키티’에서 헤지펀드의 공매도를 상대로 개미들의 반란을 이끈 인물로 꼽힌다.

질은 첫 게시물 이후에도 ‘앞으로 바쁜 몇주가 될 거야, 형제여’라는 드라마 대사 등이 담긴 동영상 게시물을 별다른 설명 없이 연이어 올렸다.

2021년 6월 이후 약 3년 만에 처음으로 올라온 ‘대장 개미’의 게시물에 레딧 주식토론방은 수많은 반응 글이 올라오며 다시 열광에 빠졌고, 이는 게임스톱과 AMC 주식에 대한 집중 매수로 이어졌다.

게임스톱 사태는 2021년 초 레딧의 월스트리트베츠 토론방을 중심으로 뭉친 미국 개인투자자들이 월가 기관투자자의 공매도에 맞서 게임스톱 주식을 집중적으로 사들이면서 시작됐다.

이후 게임스톱, AMC 등 다양한 종목이 급등락하는 ‘밈(Meme) 주식’이 됐다. 밈 주식은 온라인 입소문을 타고 몰린 개인 투자자들에 의해 급등락하는 종목을 말한다.

게임스톱 주식에 공매도했던 멜빈 캐피털은 게임스톱 공매도로 큰 손실을 보고 펀드를 청산하기도 했다.

<연합뉴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