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1분기 매출 전년대비 9%↓…”저가전기차 등 수익성 집중”(종합)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의 올해 1분기 매출이 1년 전보다 큰 폭으로 감소하며 시장 예상치도 밑돌았다.

오늘 테슬라가 발표한 실적 보고서에 따르면 테슬라의 1분기 매출은 213억100만달러(약 29조3천102억원)로 지난해 같은 기간(233억2천900만달러)보다 9% 감소했다.

- 광고 -

이는 금융정보업체 LSEG가 집계한 월가 애널리스트들의 평균 예상치(221억5천만달러)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다.

테슬라의 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감소한 것은 코로나19 영향을 받은 2020년 2분기 이후 약 4년 만에 처음이다.

또 테슬라의 이번 분기 매출 감소(-9%) 폭은 2012년 이후 최대치다.

올해 1분기 순이익은 11억2천900만달러(약 1조5천535억원)로, 작년 동기(25억1천300만달러)보다 55% 감소했다.

주당순이익(EPS)은 0.45달러로, 역시 월가의 평균 예상치(0.51달러)를 밑돌았다.

총매출이익률은 17.4%로, 작년 동기(19.3%)보다 1.9%포인트 낮아졌다.

영업이익률은 5.5%를 기록해 1년 전(11.4%)보다 5.9%포인트 하락했다.

사업 부문별로 보면 자동차 부문 매출이 173억7천800만달러(약 23조9천121억원)로, 작년 동기 대비 13% 감소했다.

다만 회사 측은 “기존 공장과 생산라인을 활용해 새롭고 더 저렴한 제품을 출시하는 것을 포함한 수익성 있는 성장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는 저가 전기차 출시 계획을 계속 추진하겠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이런 실적 보고서가 나온 뒤 테슬라 주가는 시간외 거래에서 6% 넘는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앞서 테슬라가 저가 전기차 계획을 폐기하고 자율주행 로보택시(무인택시) 사업에 집중하기로 했다는 로이터 통신의 보도가 나온 뒤 테슬라 주가는 큰 폭의 하락세를 이어왔다.

[연합뉴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