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미국, 7월부터 주일대사관에 중국 감시 담당자 배치 계획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바이든 행정부가 오는 7월 동아시아에서는 처음으로 주일미국대사관에 중국 정부와 기업 동향 감시 업무를 맡는 전문가를 배치할 계획이라고 교도통신이 18일 복수의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국무부는 트럼프 행정부 시절부터 세계 각지에 중국 전문가를 파견해 정보수집을 강화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했으며 현재 벨기에, 이탈리아, 호주, 태국 등 대사관에 총 20여명을 배치했다.

- 광고 -

도쿄에 부임할 담당자는 ‘차이나 하우스’로 불리는 미 국무부의 대중 외교 콘트롤 타워 ‘중국 문제 조정실(Office of China Coordination)’ 소속으로, 3년간 근무할 예정이다.

반도체 등 공급망 재편 관련 업무도 담당한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