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수박, 당뇨병·만성콩팥병 환자는 조심해야

혈당 급속히 올리는 식품
자칫 독이 될 수 있어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여름철 수박이 당뇨, 만성콩팥환자에게는 독이 될수도 1-2쪽 권장

초여름 더위와 함께 수박을 찾는 사람도 크게 늘었다. 1∼2인 가구가 늘면서 앙증맞은 미니 수박과 잘라서 포장한 조각 수박이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덩달아 커피 전문점에서는 수박 주스까지 많이 팔리고 있다.

- 광고 -

수박은 90%가 수분이라 갈증 해소에도 좋고 칼로리가 100g당 31kcal 수준에 불과해 식사 후 디저트로 좋다.

하지만 무심코 먹은 수박이 혈당을 크게 올릴 수 있기에 조심해야 할 사람이 있다. 당뇨병이나 만성콩팥병 환자다. 당뇨병 환자라면 섭취량을 정해놓고 1~2쪽씩 다양한 과일을 먹는 게 좋다.

수박에는 항산화제인 라이코펜 함량도 높아 세포를 손상하고 면역체계를 어지럽히는 활성산소를 막고 전립선암 예방에도 효과가 있다. 엽산이나 니아신을 비롯한 비타민 B 그룹도 고루 들어 있다.

시트룰린(대사 과정의 중간에 생기는 물질로 아미노산 일종) 성분은 요소를 만드는 데 영향을 미쳐 수분이 몸 밖으로 빠져나가는 걸 돕는다. 혈압을 낮추고 방광염ㆍ요도염 증상을 누그러뜨리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다만 ‘혈당 지수(Glycemic Index·혈액 속 당분 지수)’가 72로 높은 고혈당 지수 식품이어서 혈당이 빠르게 상승하고, 배가 빨리 꺼지므로 당뇨병이나 만성콩팥병 환자는 피하는 게 좋다. 혈당 지수(GI)는 음식이 섭취ㆍ소화 과정에서 얼마나 빠른 속도로 포도당으로 전환돼 혈당 농도를 높이는지를 표시하는 수치다.

[미주 한국일보]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