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세 이상 당뇨환자, 탄수화물 섭취 10% 늘면 사망률 10% 높아져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40세가 넘은 당뇨병 환자가 탄수화물을 전체 섭취 열량의 70% 이상 섭취하면 사망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지원 세브란스병원 가정의학과 교수와 권유진 용인세브란스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연구팀이 한국인유전체역학조사사업(KoGES) 자료를 활용해 40~69세 중·장년과 고령인에서 당뇨병 유무에 따른 탄수화물 섭취와 사망률 관계를 조사한 결과다.

- 광고 -

연구에 포함된 14만3,050명 가운데 당뇨병 환자는 1만4,324명(10.1%)이었다. 10년의 연구 추적 기간에 사망자는 5,436명이었다.

연구팀이 당뇨병 동반 여부를 구분해 사망률이 증가하기 시작하는 섭취율을 분석한 결과, 당뇨병 환자는 탄수화물 섭취와 사망률 사이에 유의미한 상관관계를 나타냈다.

당뇨병 환자는 총에너지 중 탄수화물 섭취가 69%를 넘으면 사망률이 증가했다. 탄수화물 비율이 10% 증가하면 사망률이 10%, 당류 섭취를 1g 늘리면 사망률이 2%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특히 감미료 등 첨가 당 섭취가 1g 증가하면 사망률이 18%나 올랐다. 반면 당뇨병이 없으면 탄수화물·당류·첨가 당 섭취 정도와 사망률 간 관계가 없었다.

다만 40~69세를 대상으로 한 연구인 만큼 상대적으로 젊은 연령층 대상의 연구에 비해 총사망률이 증가하는 적정 탄수화물 섭취분율 기준점이 다소 높게 나타난 것으로 보인다는 게 연구팀의 견해다.

이지원 교수는 “당뇨병이 있으면 과도한 탄수화물 섭취를 조심하는 식습관이 필요하다”며 “당뇨병이 없더라도 과도한 탄수화물 섭취는 비만·당뇨병 등 성인병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고 했다.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 ‘임상 영양(Clinical Nutrition)’ 최근 호에 실렸다.

[미주 한국일보 – 권대익 의학 전문]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