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머스크 AI스타트업, Grok 차기버전 구동위해 슈퍼컴 구축 계획”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일론 머스크의 인공지능(AI) 스타트업인 xAI가 인공지능(AI) 챗봇인 ‘그록'(Grok)의 차기 버전을 구동하기 위해 슈퍼컴퓨터를 구축하는 것을 계획하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정보통신 전문매체 더인포메이션을 인용해 25일 보도했다.

머스크는 최근 투자자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이 슈퍼컴퓨터를 2025년 가을까지는 구동하고 싶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를 위해 오라클과 협력할 수 있다고도 부연했다.

- 광고 -

그록은 머스크가 작년 7월 설립한 AI 스타트업 xAI가 대규모 언어 모델(LLM) 그록1을 기반으로 개발해 같은 해 12월 선보인 챗GPT와 같은 AI 챗봇이다.

머스크는 최근 그록2 훈련에 약 2만개의 엔비디아 H100 그래픽처리장치(GPU)가 필요하다고 밝힌 바 있다.

이와 관련, 머스크는 최근 프레젠테이션에서 진행 중인 GPU 클러스터가 완료될 경우 현재 존재하는 가장 큰 GPU 클러스터보다 최소 4배 이상의 크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